오래된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 방법

오래된 동영상 파일 자동 삭제

반디캠을 'PC감시 및 모니터링' 용도로 24시간, 365일 녹화를 하는 경우에는, 하드디스크의 용량 한계로 인해, 오래된 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해야 하는 경우가 발생됩니다. 이와 같은 경우, 윈도우의 '작업 스케쥴러'와 'ForFiles' 명령어를 이용하면, 오래된 동영상 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오래된 동영상파일 자동삭제"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윈도우 시작 버튼을 클릭한 후, "작업 스케줄러"라는 단어를 키보드로 입력합니다.

작업 스케줄러 실행,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

2. [작업 만들기...] 버튼을 클릭한 후, [일반]탭에서 "오래된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라는 제목을 적어 준 후, "사용자의 로그온 여부에 관계없이 실행" 옵션에 체크해 줍니다.

작업스케줄러 일반,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

3. [트리거]탭에서, "매일"과 같이, 녹화된 오래된 동영상을 삭제할 시점을 지정해 줍니다.

녹화시간 설정,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

4. [동작]탭에서, "프로그램/스크립트"에 ForFiles라고 적어 준 후, 아래와 같이 "인수 값"를 추가해 줍니다.

동작 설정, 동영상 파일 자동삭제

- 인수값 예시) 동영상의 저장폴더가 "C:\Bandicam" 폴더이고 "30일 이상" 된 파일을 삭제하고 싶은 경우에는, /p "C:\Bandicam" /s /d -30 /c "cmd /c del @file 을 입력해 줍니다.
- 인수값 예시) 동영상의 저장폴더가 "C:\Users\XXX\Documents\Bandicam" 폴더이고 "15일 이상" 된 파일을 삭제하고 싶은 경우에는, /p "C:\Users\XXX\Documents\Bandicam" /s /d -15 /c "cmd /c del @file 을 입력해 줍니다.

주의사항) 위의 방식은, 도스 명령어를 이용해서 오래된 동영상 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하는 방법이므로, 휴지통을 거치지 않고 바로 삭제되기 때문에, 파일 복구가 되지 않습니다.

관련 팁 )

1. 컴퓨터 블랙박스 (24시간/365일 연속녹화, 자동녹화, PC감시/모니터링)

컴퓨터 블랙박스, 컴퓨터 자동녹화

반디캠에서는 '녹화 자동 시작'과 '녹화 자동 완료' 기능을 이용해, 컴퓨터의 동작 현황을 실시간으로 녹화하고 저장해서, PC의 동작을 감시하거나 모니터링 하는 블랙박스 기능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컴퓨터 블랙박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안내는 이곳 도움말 페이지를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2. 블랙박스로 녹화한 동영상에서 특정 부분을 잘라 내고 싶을 때

블랙박스 동영상 자르기, 바디컷

반디캠으로 장시간 녹화한 동영상은, 반디컷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화질 손상없이, 원하는 동영상 부분만 따로 잘라낼 수 있습니다.



다른 고급 활용팁 보기 (전체)

  1. 선생님을 위한 온라인 동영상 강의 제작 방법
  2. 컴퓨터와 마이크 소리 분리해서 녹음하기
  3. 컴퓨터 + 내 목소리 + 상대방 목소리 동시 녹음 (Skype 녹음)
  4. 캡쳐 장치 + 오디오 녹화 (장치 녹화 모드)
  5. 웹캠 + 마이크 녹화 (장치 녹화 모드)
  6.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을 위한, 반디캠 코덱 설정 방법
  7. 동영상 업로드 (유튜브, 비메오에 동영상을 올리는 방법)
  8. 웹캠 오버레이(Webcam overlay) 사용방법
  9. 웹캠 / 크로마 키(Chroma key) 사용방법
  10. 스마트폰 (아이폰, 갤럭시) 화면 녹화 방법
  11. 동영상 예약 녹화 방법
  12. 작업스케줄러를 이용한 동영상 예약 녹화 방법
  13. 녹화 자동 완료, 동영상 녹화 자동 정지
  14. 컴퓨터 블랙박스 (24시간/365일 녹화, 자동녹화, 자동파일삭제)
  15. 듀얼 모니터 녹화하는 방법 (반디캠 다중 실행)
  16. 반디캠 기본 코덱과 외장 코덱 비교/추천
  17. PC 화면에 실시간 그리기 (스크린 필기)
  18. 윈도우 스토어 게임/앱(UWP) 녹화 방법
  19. [게임 녹화 모드]와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 (UAC)
  20. 반디캠 커맨드라인 파라미터 사용방법
  21. 하드웨어 가속 - 인텔, 엔비디아, AMD